> 시상식 주관 > 전북/전남/광주
전남도, 남도음식문화큰잔치 개최지 재검토 등 변화 시도
지수인 기자  |  siis333@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3.19  15:06:13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전라남도가 지난 20년 동안 전남의 대표 음식축제로 자리매김한 남도음식문화큰잔치의 개최 장소를 변경하는 등 축제 활성화를 위한 변화를 꾀하고 있어 관심이 모아지고 있다.

남도음식문화큰잔치는 지난 1994년부터 20년 동안 순천 낙안읍성에서 개최해 왔으나 사적지로 지정된 낙안읍성 내에서 축제를 치르면서 문화재 훼손 등의 문제점이 지속적으로 거론돼 왔다.

또한 남도의 우수한 음식문화를 대내외에 알릴 수 있는 특색 있는 주제의 축제임에도 같은 장소에서 프로그램의 변화를 꾀하지 못해 관광객들의 호기심과 감동을 이끌어내는 데 한계가 있다는 평가를 받아왔다.

이에 따라 전남도는 시군의 특색 있는 남도 향토음식 자원을 발굴하고 이를 음식관광자원으로 연계시키기 위해 기존 개최지역을 포함해 개최 적지를 원점에서 재검토하기로 했다.

이를 위해 개최를 희망하는 시군의 신청을 받아 이달 말 민간 전문가로 평가위원회를 구성해 개최 시군을 최종 선정할 계획이다.

올해 10월 개최 예정인 제21회 남도음식문화큰잔치는 상달제와 음식 경연대회, 다채로운 체험행사 등을 통해 오랜 역사에 걸맞은 차별화된 축제로 거듭날 전망이다.

이승옥 전남도 관광문화국장은 “올해로 21회째를 맞은 남도음식문화큰잔치를 통해 지역의 특색 있고 맛깔스런 향토음식 자원을 발굴하고 나아가 매력 있는 관광상품으로 육성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지수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2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