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 > 건강/뷰티/애견
정직한 마음으로, 건강함을 제공하다현미박사누룽지 장안점 최수문 점주 인터뷰
지윤석 기자  |  jsong_ps1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8.09.17  17:33: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올해 상반기 ‘혼밥’, ‘쿡방’, ‘먹방’과 같은 키워드들이 온오프라인으로 유행한 가운데, 한편으로 대한민국은 성인병이라는 그림자로 고통받고 있다. 그런가 하면, 좀처럼 식을 줄 모르는 먹방 열풍을 등에 업고 각종 프랜차이즈와 수많은 가맹점들이 전보다 더욱 늘어나게 되면서, 바른 먹거리에 대한 올바른 고찰과 이해가 화두로 오르내리게 되었다. 일상적으로 섭취가 가능하면서도 몸에 건강한 자연식품을 선별하는 데 있어, 수많은 전문가들이 아이템 연구에 골몰하고 있는 가운데, 대중들 역시 '보다 건강하고, 보다 맛있는' 완전한 식품을 원하고 있는 것이다.

그 중에서도 현미누룽지는 우리들의 건강에 있어, 매우 이롭다고 표현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의 자연건강식품으로 소개할 수 있다. 우리는 백미로 만든 누룽지, 보리로 만든 보리누룽지, 귀리누룽지 등을 어릴 적부터 수없이 접해볼 수 있었으며 같은 이유로 대한민국 사람이라면 누룽지를 싫어하는 이가 거의 없을 정도라고 봐도 과언이 아니다.

이러한 가운데 현미 누룽지가 인기를 끄는 이유는 도정을 거친 건강한 현미를 주 원료로 하여, 남녀노소 구분없이 맛있고도 신선한 현미누룽지를 간편하게 맛볼 수 있다는 것에 그 특징이 있다. 그러한 면에서 맛있고 신선한 현미 누룽지를 제조, 판매 및 현미와 연관된 다양한 제품들을 취급할 수 있는 시스템까지 보유한 현미박사누룽지는 동종 업계에서도 단연 주목받는 '건강브랜드'다. 현미의 대중화를 선도하며 올바른 먹거리 구축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주)보광유니온의 건강먹거리 브랜드 현미박사누룽지의 기획의 열한번째 만남으로 장안점에서 현미박사누룽지 가맹점을 운영하고 있는 최수문 점주를 만나 이야기를 나눠보았다.

 

   
 

Q. 현미박사 누룽지 장안점을 오픈한지 약 한달 반이 지났다고 들었습니다.
A. (최수문 점주)맞습니다. 아직 얼마되지 않았지만 생각보다 많은 경험을 하고 있습니다. 특히, 현미박사 누룽지 장안점 주변은 아파트가 많다보니, 유동인구가 꽤 있는 편입니다. 남녀노소 구분없이 누룽지를 맛보고 그 맛에 반하시는 모습에 더욱 즐겁게 일하고 있습니다. (고객분들이 자유롭게 맛 볼 수 있도록 시식 코너를 따로 운영하시나요?)예. 가게 앞에 따로 시식코너를 마련하여 현미 누룽지를 모르는 분들도 간편하게 맛볼 수 있도록 누룽지를 제공하고 있습니다.

Q. 현미누룽지 만의 매력이 있다면 한 말씀 부탁드릴게요.
A. (최수문 점주)따로 끓여먹지 않고 일반 스낵처럼 편안하게 드실 수 있다는 것이 아무래도 가장 큰 매력인 것 같습니다. 휴대용으로 가방에 두 세개 넣고 다니시다가 출출함을 느낄 때, 건강하게 배고픔을 해결할 수 있는 완전식품이죠. 또한, 일반 컵라면처럼 끓여서 먹을 수도 있는데, 좀 더 부드럽게 드시려면 뜨거운 물을 좀 더 넣고 팔팔 끓이면 아주 부드러운 가정식 누룽지를 맛보실 수 있습니다.

Q. 현미누룽지라는 아이템을 선택하게 된 계기가 있다면 좀 더 말씀해주세요.
A. (최수문 점주)아는 지인을 통해, 처음 권유를 받고 현미박사 누룽지를 접하게 되었습니다. 가맹점을 시작하시게 된 많은 분들도 비슷한 경험을 하셨을거예요. 창업 이전에 다양한 누룽지들을 먹어보곤 했었는데, 현미박사 누룽지를 우연히 맛보곤 그 고소하고 담백한 맛에 완전 반해버렸습니다. 더욱이 무농약 현미 제공으로 누룽지를 많이 먹어도 다이어트를 걱정하거나 할 것 없이 건강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아이템이기에, 일석이조이지 않을까라는 생각을 하게 되었습니다. 솔직히 말해, 이거다 싶었죠.(웃음) 그 다음은 일사천리로 일을 진행하여 지금에까지 이르게 되었습니다.

   
▲ 현미 누룽지를 만들고 있는 최수문 점주

Q. 이전에 하셨던 일과 차이점이 있다면요?
A. (최수문 점주)과거에는 오랜 시간, 운수업에 몸을 담았었습니다. 아무래도 운전을 하루종일 하다보면 운동부족이 있을 수밖에 없습니다. 운행을 하는만큼 위험부담도 큰 편이고요. 그런 점들과 비교해서 현재 누룽지를 만들고 제공하는 일은 보다 활동적이고 무엇보다 재미있습니다. 고객들을 대하는 부분도 앞으로 점점 더 공부하고 경험을 하다보면 더욱 발전될 거라고 생각합니다. 즐거운 마음, 이 한 마디로 차이점을 설명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Q. 누룽지 창업을 고민하고 있는 예비 창업자들에게 한 말씀 부탁드리겠습니다.
A. (최수문 점주)우선 현미누룽지가 건강에 좋다는 점은 다들 잘 아실 겁니다. 제가 특별히 추천을 하지 않아도 온라인을 통해서, 현미박사 누룽지에 대한 다양한 정보들을 확인할 수 있으니 이런 부분들을 충분히 인지하고 시작해보시면 아마도 후회는 없을 것 같습니다. 소자본으로도 창업이 가능하다는 점 역시 충분히 장점이 될 수 있을 것 같구요. 저는 항상 오늘처럼 정직하게 일을 해나가면 못할 것이 없다는 생각을 합니다. 땀을 흘리면 그만큼 댓가는 돌아오는 것이 세상의 이치이기 때문이죠. 예비 창업자분들도 포기하지 않고 정직하게 맡은 일을 하면 더욱 좋을 것 같습니다.

지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70-4238-9979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18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