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상식 주관 > 전북/전남/광주
전남도, 자발적 금연 문화 조성
강수지 기자  |  powerkorea1004@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18  11:19:3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전북/전남/광주=파워코리아데일리] 강수지 기자 = 전라남도가 흡연자의 금연을 돕기 위해 금연을 바라는 모든 도민을 대상으로 22개 보건소에 금연클리닉 운영을 확대하고 금연대학교를 선정해 운영하는 등 금연문화 확산에 나선다.

전라남도는 올해 총사업비 64억 원을 들여 금연 환경을 조성하고 지역사회 금연서비스를 할 계획이다.

올해 금연클리닉 등록 목표 인원은 1만 6천 명이다. 단계별 금연상담과 금연보조제, 금연치료제 등의 지원을 통해 사각지대에 있는 대상자를 적극 발굴해 금연 실천을 유도한다는 방침이다.

보건소 금연클리닉서비스는 금연을 바라는 도민은 누구나 이용할 수 있다. 시군 보건소에서 무료로 제공한다. 금연클리닉에 등록하면 6개월간 금연 관련 지식, 금단현상관리 등의 서비스가 제공된다. 6개월 금연 성공자에 대해선 추후 관리를 실시해 금연 성공률을 높이고 있다.

지난해 보건소 금연클리닉 참여자는 1만 3천 20명이었다. 단계별 금연 상담과 관리를 통해 6개월 이상 금연 성공자가 4천 129명(34.2%)이나 됐다.

전라남도는 대학생 금연캠퍼스 추진을 위해 올해 국립목포대, 세한대학교, 전남대여수캠퍼스, 동신대, 청암대 등 5개 대학을 선정해 대학생 대상 흡연 예방을 위해 1억 1천만 원의 예산을 지원한다.

최근 전남지역 흡연율은 금연구역 지정 확대 및 지원서비스 강화로 2016년 22.5%에서 2017년 21%로 줄어드는 등 감소 추세다.

강미정 전라남도 건강증진과장은 “금연은 혼자 실천하기 힘든 만큼 보건소 금연클리닉을 찾아줄 것”을 당부하며 “금연 실천을 위한 지원서비스를 주민에게 아낌없이 지원하고 금연 환경을 조성하도록 힘써나가겠다”고 말했다. 

강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2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