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상식 주관 > 전북/전남/광주
광주국악상설공연, 한 달 ‘대박’
강수지 기자  |  powerkorea1004@daum.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4.01  10:56:4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 = 광주광역시청]

[전북/전남/광주=파워코리아데일리] 강수지 기자 = 민선7기 광주광역시가 추진하고 있는 광주국악상설공연이 지난 2일 첫 문을 연 이래 한 달 동안 총 5회 공연 모두 만석을 기록하는 등 시민과 관광객들의 호응이 쏟아져 광주를 대표하는 브랜드 공연으로서의 가능성에 기대가 모아지고 있다.

3월 한 달 간 광주공연마루를 찾은 관람객 수는 약 1000여 명으로, 2일 200명, 9일과 16일 각 190명, 23일 185명, 30일 200명에 달했다. 매회 182석 전 좌석이 만석이 돼 일부는 계단 등에서 보는가 하면 일부는 아쉬움 속에 발길을 돌리며 다음 기회를 기약하기도 했다.

관람객은 시민은 물론 타 지역, 외국인까지 남녀노소 다양했다. 나이가 지긋하신 어르신들은 물론 가족단위 관객들이 많았으며 외국인들도 눈에 띄었다. 특히 지난 23일 공연에는 일본 관광객 5명이 지인의 안내로 관람하기도 했다.

광주국악상설공연은 우리지역 대표 예술단인 광주시립창극단․국악관현악단, 지역 국악단체가 참여해 창극, 한국무용 등 전통국악과 전통과 현대장르가 융합된 퓨전국악 등 대중성 있는 프로그램으로 구성해 관객들과 보다 쉽고 즐거운 국악으로 만났다.

첫 회인 3월 2일 공연에는 광주시립창극단이 부채춤, 단막창극 심청가 中 ‘심봉사 황성 가는 길’, 가야금 병창, 아쟁과 대금 병주, 판굿과 북춤·버꾸놀이를 선보였다.

9일에는 전통과 서양음악을 결합해 대중적인 국악을 선보이고 있는 창작국악단 ‘도드리’가 비보이 ‘옹헤야’, 창작무용 ‘매난국죽’, 비보이와 국악관현악의 만남, 국악가요 등 색다른 무대를 선사했고 16일 셋째마당은 광주시립창극단이 민요 ‘봄노래, 내고장 좋을씨고, 진도아리랑’을 시작으로 ‘교방무’, ‘거문고·해금 병주’, 단막극 흥보가 중 ’화초장‘ 대목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을 공연했다.

23일 넷째마당은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이 창작국악관현악곡, 북한 전통음악, 판소리, 창작무용, 모듬협주곡 등을 선보였고 30일 다섯째마당은 풍물세상 ‘굿패 마루’가 ‘오색의 빛 광주여!’, ‘3인 3색 마루’, ‘상무 오월장’, ‘광주의 외침’, ‘광주 미래를 품다’ 등 광주의 정신과 스토리를 담은 창작 국악으로 이색적인 무대를 보여줬다.

모든 회차를 관람한 백옥순(62·광주 화정동) 씨는 “가까운 곳에서 우리 지역의 특색있는 국악 공연을 무료로 볼 수 있다는 점에서 광주 시민으로서 자부심을 느꼈다”고 말했다.

지역 대표 문화콘텐츠로 발돋움 하고 있는 ‘광주국악 상설공연’은 4월에도 계속된다. 4월6일 광주시립창극단, 13일 창작국악단 도드리, 20일 광주시립국악관현악단, 27일 전통문화연구회 얼쑤가 무대에 선다. 특히 세계수영선수권대회가 열리는 기간에는 매일 공연을 이어갈 방침이다.

김동윤 광주광역시관광협회장은 “광주만의 차별화된 관광콘텐츠 육성으로 남도 고유 브랜드 가치를 살릴 수 있는 계기가 마련됐다”면서 “광주시티투어와 세계수영선수권대회 관광투어코스에 접목해 광주의 명품 국악공연의 진수를 알리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광주국악상설공연은 매주 토요일 오후 5시 광주공연마루(서구 상무시민로 옛 세계광엑스포주제관)에서 전석 무료로 운영되며 선착순 입장이 가능하다. 자세한 공연 정보는 광주문화예술회관 062)613-8351로 문의하면 된다. 

강수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