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상식 주관 > 강원도
양양공항 중국 6개도시와 정기노선 개설 가능
김진희 기자  |  vnfdl2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03  10:44: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강원=파워코리아데일리] 김진희 기자 = 강원도는 중국 3개항공사(상해항공, 동방항공, 저장장룡항공)가 중국 정부로부터 중국 6개도시와 양양국제공항간 정기 운수권을 주 24회 배분받았다고 밝혔다.

항공사별 운수권 배분받은 결과는 상해항공이 양양~상하이(푸동공항)간 주 2회, 동방항공이 양양~선양간 주 3회, 양양~광저우간 주 3회, 저장장룡항공이 양양~상하이(푸동공항)간 주 7회, 양양~항저우간 주 3회, 양양~닝보간 주 3회, 양양~시안간 주 3회 등이다.

중국 항공사가 양양국제공항에 관심을 갖게된 것은 강원도가 그동안 중국 주요도시와 양양공항간 전세기 운항을 통해 항공수요가 검증되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

금회 운수권 배분받은 도시와 양양공항간 전세기 운항시 탑승률은 2014년 운항시 양양~상하이노선 87%, 양양~닝보노선 78%, 양양~선양노선 96%, 양양~항저우노선 95%, 양양~시안노선 99%, 2015년 운항시 양양~광저우노선 99%로 상당히 높은 것으로 분석되었다.

양양공항 중국 정기노선 개설은 2014~2016년 양양~상하이간 정기편 취항이 전부였다.

강원도 관계자는 7월중에 중국 3개항공사를 방문해서 중국 6개도시와 양양공항간 정기노선 개설 협의를 진행하겠다고 밝히고, 플라이강원이 운항증명(AOC)을 취득하면 한국발 중국 정기운수권 확보에 적극 나서겠다고 말했다.
 

김진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21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