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 > 외식명소
재료의 신선함을 느낄 수 있는 초밥 만드는 장인한국화된 퓨전 일식으로 일본에 역수출할 것
강진성 기자  |  wlstjdxp@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9.27  09:22:5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신쉐프 요리의신 신광수 대표

1980년대쯤 일본에서 한국으로 보급화되기 시작한 초밥은 한국인들이 가장 사랑하는 음식 중 하나다. 초밥은 생선살, 유부, 김, 계란 등 여러 식재료들을 초에 절인 밥 위에 올려 만든 일본의 전통 요리로 재료의 신선함을 느낄 수 있는 음식 중 하나다. 이렇듯 재료의 신선함을 살린 초밥을 만들 수 있는 기술을 갖춘 식당을 사람들은 찾는다. 이 가운데 40여 년 동안 풍부한 요리 노하우를 지닌 셰프가 운영하는 ‘신쉐프 요리의신’이 의정부 초밥 맛집으로 불리고 있어 화제를 모으고 있다. 월간 파워코리아는 ‘신쉐프 요리의신’ 신광수 대표를 만나 그 비결에 대해 들어봤다.

40년 경력의 셰프가 만드는 환상의 초밥
의정부역 인근에 자리 잡은 신쉐프 요리의신은 3평 규모의 아담한 초밥 전문점이다. 시내에 수많은 초밥집 가운데에서도 신쉐프 요리의신이 잘 나가는 이유는 신광수 대표의 뛰어난 요리 실력에 숨어 있다. 신 대표는 20대 초반부터 요리를 시작해 요리 경력만 40여 년에 달하는 갖춘 최고의 셰프다. 일식, 한식, 양식, 중식 등 모든 음식을 아우르는 실력을 가진 베테랑 중에 베테랑인 그는 미국에서 10년 동안 LA 코리아 타운, 일본 타운, 다운타운, 헐리우드 등에서 일하면서 다양한 경험을 쌓은 뒤 한국으로 돌아와 신쉐프 요리의신을 오픈했다.
신쉐프 요리의신은 유치원생부터 90세 어르신까지 다양한 고객 연령층을 자랑한다. 또한 SNS와 블로그 등에서 맛집으로 입소문을 타면서 멀리서 찾아오는 고객들도 적지 않다.
신쉐프 요리의신의 주력 메뉴는 초밥과 캘리포니아롤을 퓨전화 시킨 김밥이다. 초밥 종류로는 모듬 초밥, 새우 초밥, 디럭스 초밥, 연어 초밥, 광어 초밥, 장어 초밥, 전복 초밥, 방어 초밥, 소고기 등심 초밥, 간장새우 초밥 등 총 15가지가 있으며, 김밥 종류로는 옛날 김밥, 참치 김밥, 김치 김밥, 새우튀김 김밥, 불고기 김밥, 연어 김밥, 장거 김밥, 전복소라 김밥, 오징어튀김 김밥, 아보카도 김밥 등 총 22가지나 된다. 이외에도 돈까스, 우동, 냉모밀, 회덮밥, 물회 등 다양한 음식들도 준비돼 있다.

일식을 한국식으로 변형해 일본에 역수출할 것
신광수 대표는 매일 새벽 5시에 농수산물시장에 가서 직접 재료들을 장보면서 신선하고 맛 좋은 음식들을 고객들에게 선보이고 있다. 오픈한 지 1년 반밖에 되지 않은 신쉐프 요리의신이 의정부 초밥 맛집으로 거듭날 수 있었던 것은 그동안 최고의 정성과 노력으로 요리해 온 신 대표의 공이 크다.
신쉐프 요리의신은 다른 초밥 전문점에 비해 착한 가격을 자랑하며 고객들의 마음을 사로잡았고, 휴무일(매주 목요일, 일요일)에도 손님이 찾아올 만큼 뛰어난 인기를 자랑하고 있다. 현재 신 대표는 일요일 영업 여부를 신중히 검토하고 있다.
그는 이와 함께 푸드 컨설턴트의 역할도 수행하고 있다. 신 대표는 “재료들을 가공하는 공장을 통해 신선한 음식을 제공할 수 있도록 할 것”이라며 “‘신쉐프 요리의신’ 가맹점도 모집할 계획을 가지고 있다”고 전했다.
신 대표는 “일식을 한국식으로 변형해 일본, 미국 등에 역수출하여 큰 체인점을 만드는 것이 큰 바램”이라고 향후 목표를 밝혔다. 항상 요리만을 생각하고 바라보는 신 대표의 목표가 이뤄지는 그날이 오기를 기대해본다.

강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70-4238-9979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19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