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연예 > 연예/영화
인터걸스, 미국 애틀랜타 코리아 페스티벌 통해 성공적 데뷔무대!
지윤석 기자  |  jsong_ps1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1.09.30  21:29: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인터비디엔터테인먼트의 신인 걸그룹 인터걸스(INTER GIRLS)가 세계적인 K팝 열풍 속에 미국에 입성하며 성공적인 데뷔 무대를 가졌다.

9월 25일부터 26일까지 미국 애틀랜타에서 열린 2021 애틀랜타 코리아 페스티벌 무대에 선 인터걸스는 신인답지 않은 열정적인 무대로 해외팬들의 박수를 받았다. 또한, 인터걸스는 앨라배마와 뉴저지에서도 함께 공연을 펼쳤으며 루미너스도 함께 했다.

 

   
 

 

   
 

 

   
 

특히 이번 해외공연에서 많은 호응을 받았던 인터걸스의 데뷔곡 ‘바쁘니까 끊어’는 남자친구를 위해 깜짝선물을 준비하는 사랑스러운 여자의 마음을 표현한 곡으로써 중독성 있는 후렴과 경쾌한 사운드가 인상적인 곡이다.

 

   
 

인상적인 데뷔 프로모션 투어를 가진 인터걸스는 “첫 데뷔무대로 해외투어를 앞두고, 무대에 서기까지 정말 많은 연습을 거쳤다. 이번 해외 투어는 저희에게 너무나도 소중한 출발이다. 인터걸스의 음악으로 더욱 많은 국내외 팬들과 소통하여 케이팝의 음악성을 세계에 널리 알리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인터비디이엔티 신영학 회장은 “해외 K팝 한류 열풍이 거세게 이어지고 있는 시점에서 이번 투어의 의미가 매우 크다. 특히 인터걸스는 지난 몇 개월간 심혈을 기울여 구성한 걸그룹이기에 기대가 크다”라며 “열광적인 한류열풍을 이어가고 있는 미국에서 인터걸즈에 대한 매력을 선보일 수 있는 좋은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지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1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