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연예 > 연예/영화
산다라박 동생 천둥, 싱어게인2 탈락에 응원 남겨
백지원 기자  |  cjstjsfl14@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1.06  17:43:5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 산다라박 SNS]

 [서울=파워코리아데일리] 백지원기자 = 그룹 투애니원(2NE1) 출신 가수 산다라박이 친동생 천둥(본명 박상현)에 대한 응원의 마음을 드러냈다.

지난 5일 산다라박은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천둥이가 싱어게인 나간다고 했을 때 심사위원 분들 중에 나랑 친한 분들이 너무 많아서 괜히 막 내가 기분이 이상해서 그냥 일반적인 안부 연락도 못하고 녹화가 끝나길 기다렸다"고 운을 땠다.

이어 산다라박은 "방송에 나오진 못했지만 좋은 말씀 해주신 이나언니&희열오빠&이선희 선배님 너무 감사드리구용, 어떤 음악을 하는지 궁금하다고 했다던 민호도 고마웡"이라며 싱어게인 출연진들에 대한 고마움을 표했다.

또한 산다라박은 "당연한 거겠지만 모두 나와의 친분을 떠나서 정정당당하게 심사한 거라고 하셨다. 도현오빠는 사과를 하셨다ㅋㅋ 안 그러셔도 돼용"이라며 '대장부' 면모를 드러냈다.

끝으로 산다라박은 "Y 혼자 춤추면서 부르기 너무 힘들었을 텐데 정말 연습도 많이 하고 꾸준히 음악에만 몰두하는 내 동생 너무 고생 많았구~ 잘했어~!!! 다음 라운드 올라가게 되면 보여주려고 했던 무대들, 음악들~ 앞으로 차차 보여주자~!!! 항상 응원한다! 화이팅~!!!"이라며 동생 천둥에 대한 애틋함과 누나로서의 애정을 표현하기도 했다.

'지인 찬스'가 난무하는 현대 사회에서 혹시라도 자신과 심사위원의 친분이 동생의 심사에 영향을 미칠까 봐 '싱어게인' 녹화가 끝나고 나서야 자신의 진심을 전한 산다라박의 행보에 많은 누리꾼들이 응원을 보냈다는 후문이다.

한편, 산다라박은 '셀럽뷰티3', '복면가왕' 등 여러 프로그램을 통해 시청자와 만나 왔으며 동생 천둥 또한 지난 2일 '복면가왕'에 '루돌프 사슴코'로 출연한 바 있다.

백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2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