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재테크 > 금융/주식/자산관리
모바일뱅킹 등 영향으로 은행 점포 1년만에 311개 감소
강민지 기자  |  powerkorea1004@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3.30  12:16:0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 뉴시스]

 [서울=파워코리아데일리] 강민지 기자 = 금융감독원은 30일 '2021년 국내은행 점포 운영현황'을 통해 지난해 말 현재 국내은행의 점포 수는 총 6094개로 전년말(6405개) 대비 311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은행 점포는 모바일뱅킹 등 비대면거래 확대와 점포 효율화 추진 등으로 감소 추세가 지속되고 있다.

실제 최근 3년간 은행 점포는 ▲2018년 23개 ▲2019년 57개 ▲2020년 304개 ▲지난해 311개 등으로 꾸준히 감소 추세를 보이고 있다.

반면 지난해 기준 은행 신설점포는 20개뿐이었다.

특히 시중은행의 점포는 230개 감소해 전체의 74.0%를 차지했다. 이어 감소 규모는 지방은행(57개), 특수은행(24개) 순으로 집계됐다.

은행별로는 신한은행 점포가 75개로 가장 많이 줄었다. 또 ▲국민 58개 ▲우리 53개 ▲하나 38개 ▲부산 20개 ▲경남 14개 감소 등의 순으로 감소했다.

수도권·광역시 등 대도시권 소재 점포는 244개 줄었다. 비대도시권은 67개 감소했다.

금감원 관계자는 "점포 운영에 대한 은행의 자율성은 존중하되 노령층 등 금융이용자의 불편이 최소화될 수 있도록 유도하겠다"며 "이를 위해 금융이용자의 금융 접근성 보호를 위해 은행권이 추진 중인 우체국 창구제휴, 은행 공동점포를 적극적으로 지원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강민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