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재테크 > 부동산
오피스 임대료↑ 공실률↓...오피스 시장 회복 조짐
홍기인 기자  |  forum1004@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05.16  11:20:2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 뉴시스]

 [서울=파워코리아데일리] 홍기인 기자 = 오피스 임대가격지수가 48개월 만에 상승 전환했다. 강도 높은 규제와 건자재·레미콘 등 원자재값 상승으로 주택시장 분위기가 가라앉는 반면 오피스 시장은 임대료가 오르고, 공실률이 줄어드는 등 회복 조짐을 보이고 있다.


16일 부동산인포가 한국부동산원 오피스 임대가격지수 자료를 분석한 결과에 따르면 올해 1분기(1~3월) 임대가격지수는 전 분기 보다 0.01포인트 상승했다.

지난 2018년부터 2021년까지 4년간 오피스 시장은 한 차례도 오른 적이 없었다. 연도별로는 2018년 -1.04포인트, 2019년 -0.28포인트, 2020년 -1.61포인트, 2021년 -0.50포인트 등 하락세를 보였다.

공실률도 줄어 올해 1분기 전국 오피스 공실률은 10.4%로 2013년 2분기(9.3%) 이후 102개월 만에 최저치를 기록했다. 오피스텔을 제외한 상업업무용 거래량도 지난 2월 1만655건에서 3월 1만4329건으로 34.5% 증가했다.

분양시장 전망도 긍정적이다. 지난해 하반기 경기 고양 향동지구에 분양된 '더 케이 DMC' 라이브 오피스 160실은 오픈과 동시에 마감됐고, 같은 시기 경기 화성 동탄2신도시에 분양된 '힐스테이트 동탄역 멀티플라이어' 라이브 오피스 678실도 4주 만에 전 실이 주인을 찾았다.

오피스 신규 분양도 이어지고 있다. 디디티가 시행하는 '동탄 디웨이브'가 경기 화성시 동탄2신도시에 이달 오픈할 예정이다. 같은 달 은성산업·은성건설이 시공하는 복합업무시설 '시흥 씨앤펄 웰플렉스'는 시흥시 일원에 공급된다. 부산 남구에서는 대우건설이 시공하는 'BIFCⅡ'도 선보인다.

권일 부동산인포 리서치팀장은 "관망세가 지속되는 주택시장 분위기와 달리 오피스는 종부세 부과, 양도세 중과, 청약 규제, 전매 등의 규제로부터 자유로워 투자자들 사이에서 인기를 누리고 있다"고 설명했다.
 
홍기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2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