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연예 > 문화/공연
뮤지컬 '드라큘라', 3년 만에 귀환...11월 개막
백지원 기자  |  cjstjsfl14@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2.10.11  11:22:5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 뉴시스]

 [서울=파워코리아데일리] 백지원 기자 = 뮤지컬 '드라큘라'가 3년여 만에 돌아온다.


11일 제작사 글로벌컨텐츠에 따르면 '드라큘라'는 11월15일 서울 송파구 올림픽공원 우리금융아트홀에서 개막한다.

본 공연은 1897년 발간된 브람 스토커의 소설이 원작으로 1995년 체코 프라하에서 초연된 후 독일, 프랑스, 러시아, 스위스, 폴란드, 벨기에, 한국 등에서 공연하며 약 500만명 이상 관객을 동원한 유럽 뮤지컬의 대표작이다.

브로드웨이 뮤지컬과는 차별화된 유럽식 대형 뮤지컬로 죽을 수 없는 형벌을 받은 비운의 남자 드라큘라의 매혹적인 이야기에 감미로운 음악을 더했다. 한국에선 지난 1998년 초연 후 2000년, 2006년에 이어 13년 만인 2019년 공연됐다.

사랑과 분노를 함께 표현하는 비운의 로맨티스트 '드라큘라' 역에는 1998년 한국 초연부터 참여한 신성우 그리고 안재욱, 정동하, 테이가 캐스팅됐다.

400년간 드라큘라 곁을 지켜오며 깊은 우정을 나누는 '디미트루' 역으로 출연하는 그룹 '아이콘'의 김진환은 첫 뮤지컬에 도전한다. 16살에 '슈퍼스타K'에 출연해 주목받은 싱어송라이터 유승우와 지난해 TV조선 '내일은 국민가수'에서 최종 5위에 오른 이병찬, 그룹 'DKZ'의 종형도 같은 역을 맡았다.

드라큘라와 대적하며 팽팽한 긴장감을 유발하는 '반헬싱' 역에는 김법래와 이건명, 김준현이 나선다.

또 드라큘라의 아내이자 따뜻한 인품을 지닌 '아드리아나' 역은 김아선과 정명은이 연기한다. 드라큘라를 향한 일편단심을 보여주는 팔색조 매력을 지닌 '로레인' 역은 여은과 이윤하, 이소정이 맡는다.

음악감독으로는 뮤지컬 '메피스토', '여명의 눈동자', '셜록홈즈'의 노우성이 연출을 맡고, 음악은 뮤지컬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베르나르다 알바', '썸씽로튼' 등의 김성수 음악감독이 함께한다.
백지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