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연예 > 문화/공연
4대 종교 만난 '만남중창단', 우즈베키스탄·미국 시작으로 해외공연 나서
지윤석 기자  |  jsong_ps1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4.05.22  16:49:04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 뉴시스]

 [서울=파워코리아데일리] 지윤석 기자 = 4대 종교 성직자들로 구성된 ‘만남중창단’이 우즈베키스탄과 미국을 시작을 해외 공연에 나선다.  


한국종교인평화봉사단은 "'만남중창단'이 우즈베키스탄에서 열리는 고려인 이주 87주년 기념 ‘대한민국국제음악제’와 미국 뉴욕 유엔의 종교인 행사에 참가해 공연을 벌인다"고 22일 밝혔다.

지난 2022년 창단된 만남중창단은 개신교 김진 목사, 불교 성진 스님, 천주교 하성용 신부, 원불교 박세웅 교무로 구성된 남성 중창단이다.

오는 28일 타슈켄트에서 열리는 고려인 이주 160주년 기념 제41회 대한민국국제음악제는 지휘자 김산의 지휘로 우즈베키스탄 국립오케스트라가 참여한다. 차이코프스키의 '로미오와 줄리엣 환상서곡'과 베토벤 교향곡 제 3번 '에로이카'가 연주된다.

만남중창단은  이 음악회에서 '행복을 주는 사람', '아리랑’;, '아름다운 나라' 등을 부를 예정을 밝혔다.

만남중창단은 전날인  27일 교민과 고려인을 대상으로 '행복콘서트'도 펼친다. 이번 토크콘서트에서는 행복을 주제로 다양한 노래와 이야기를 통해 교민들을 만난다.

오는 8월에는 만남중창단은 세계 종교 지도자들이 모인 뉴욕 유엔 처치 센터에서 평화를 노래한다. 타임스스퀘어와 센트럴파크에서 버스킹도 벌일 예정이다.

한편, 우즈베키스탄부 뉴욕기까지 첫 해외 활동은 다큐멘터리로 제작될 예정이다.
지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