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재테크 > 금융/주식/자산관리
성공하는 재무설계는 저금리 대환대출로
백종원 기자  |  bridgekorea@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5.27  11:34:31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재무설계는 "새로운 인생의 전환점"

인터넷에서 쉽게 눈에 띄는 것 중 하나가 재테크, 재무설계이다. 재테크는 재무에 관한 기술이라고 볼 수 있고, 보통은 단기적인 재무적 목표나 수익에 초점이 맞춰진다. 반면, 재무설계의 경우는 장기적으로 인생을 살아가는 데 쓰이는 돈에 대해 계획하는 것이다.

안타깝게도 사람이 살아가는데 있어서 돈은 필수불가결하므로, 하루라도 빨리 재무목표를 세우고 재무상태와 현금흐름을 파악하여 자산을 배분해서 소득이 발생하지 않는 노후까지 대비해 놓는 것이 필요하다.

경제적으로 빠듯함을 느낀다면, 매달 들어가는 지출을 파악하고, 불필요하거나 과도한 부분을 줄여나가며 남는 비용을 수입이 발생하지 않는 시점에 쓸 수 있도록 비축하는 과정들 또한 재무설계이므로, 누구에게나 필요한 것이다.

한 가정을 책임지고 있는 가장이라면 최소한‘인생 5대 필수자금’에 대한 계획을 세워야 한다고 금융전문가들은 조언한다.

‘인생 5대 필수 자금’은 무엇일까.
1. 생활비와 긴급자금생활비는 현재 거주하는 지역과 주변환경, 소득활동, 그리고 소비의 형태 등에 의해 차이가 난다. 가족의 생활비(주요 지출 항목)로 식비, 교통비, 교육비, 관리비, 의류비, 보험료, 대출 상환금 등이 있다. 긴급자금은 갑작스런 질병이나 사고로 인해 병원에 가게 되거나 말 그대로 긴급하게 필요로 할 때에 대비해 마련해 두어야 할 자금이다.

2. 결혼 비용결혼 자금은 미혼인 경우에는 본인의 결혼자금이고, 기혼자의 경우에는 자녀들의 결혼자금이라 생각하면 된다. 결혼 자금은 어느 정도의 규모인지와 어떤 식으로 준비를 하느냐에 따라 천차만별이다. 여성가족부의 2011년 조사내용에 따르면 평균 결혼비용으로 남성은 8078만원, 여성은 2936만원을 부담하고 있다

.3. 주거 비용결혼을 하면서 주거형태도 결정해야 하고, 그 비용 또한 만만치가 않다. 크게 내 집 마련, 전세, 월세의 형태가 있겠고, 세부적으로 아파트, 빌라, 오피스텔인지, 또 면적과 층수에 따라 변동폭이 크다.

4. 자녀 육아·양육 비용결혼 이후에 자녀를 낳게 되면 ‘자녀 육아·양육 비용’이 필연적으로 따라온다. 자녀 출산과 함께 맞벌이에서 외벌이로 가계 수입구조가 바뀌게 되면서 재정적인 어려움을 호소하는 사람들이 많다. 자녀 수 및 교육환경 등에 따라 차이가 있지만 평균적으로 자녀 1인당 양육비가 2억6200만원 정도가 들어간다고 한다.

5. 노후 대책마지막 ‘노후대책 자금’ 마련이다. 소득활동이 끝난 시점부터 노후라고 볼 수 있는데, 평균수명이 고령화되어감에 따라 그만큼 준비해둬야 할 노후자금이 많아진다고 보면 된다. 소득이 끝난 시기에 준비를 하려면 늦기 때문에 돈을 벌고 있는 이 순간이 지속될 수 없다는 사실을 인지하고, 차근차근 준비를 해야 한다.

그렇다면 이 많은 난관들을 무슨 수로 헤쳐나가야 할까.
은행권 출신의 금융전문 인력들로 구성되어있는 한국재무관리(주)의 관계자에 따르면 금융지식도 많지 않고, 무수히 많은 금융상품에 대해 세세하게 공부하기도 어려우므로, 재무설계에 대해 잘 아는 전문가를 통하는 것이 제일 간단하고 마음도 놓을 수 있다고 한다.

재무설계에도 전문 분야가 있다. 연령대별, 직업별, 기간별, 그리고 보험상품, 대출상품, 재테크상품 등 어느 전문가에게 상담을 받든 보험얘기는 꼭 나온다.

보험은 매달 수만원에서 수십만원까지 가계지출이 유발되는 상품이고 몇 십년 동안 납입을 해야 하기 때문에 꼭 점검이 필요하다.

보험은 이것저것 비교해가며, 필요 없는 상품은 해지하고, 좋은 상품은 가입하게끔 설계해주는데 비해, 한 가정의 가장 큰 자산이자, 가장 큰 부채인 대출에 대해서는 깔끔하고 명확하게 설계해주는 곳이 많지 않다.

신용대출이든, 담보대출이든 지금 이용 중인 금리가 적정한지, 좀더 낮은 금리로 이자부담을 줄일 수 있는 좋은 방안은 없는지도 꼭 점검이 필요하다.

휴대폰 요금제 비교, 신용카드 혜택 비교, 마트에서 장을 보며 제품 가격을 꼼꼼히 비교 후 선택하여 적게는 100원에서 많게는 10만원정도까지 아끼기 위해 노력하는데, 매달 슬그머니 빠져나가는 덩어리가 큰 보험료 및 대출이자는 의외로 자주 비교하고 점검하지 않는다.
 

백종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