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전체 511건) 제목보기제목+내용
[문화/공연] 떠오르는 베트남...! 한국 인재양성에 요람 (재)한국리폼문화재단, '글로벌 싱크탱크'를 꿈꾼다!
베트남을 아는가? 요즘 한국 사회에서 젊은이와 중·장년층에서 흔히 들을 수 있는 이야기가 "떠오르는 베트남, 포스트 차이나"라는 말을 우리는 자주 접하고 있다.베트남이 뜨는 이유는 개혁개방을 기본 배경으로 한 '도이머이' 정책 이후 베트남이 큰 경제성
임병권 기자   2019-10-25
[문화/공연] 조직적인 공연문화로 새로운 문화콘텐츠 만들고 보급해
홍대하면 외국인들이 가장 많이 찾는 곳이자 젊은이들이 가장 많이 모이는 곳으로 유명하다. 2호선 홍대입구역은 말 그대로 빠져나가기가 힘들 정도로 사람들이 많이 몰리는 곳이다. 그렇다면 무엇이 이 수많은 사람들을 홍대로 몰리게 만드는 것일까? 카페? 주
강진성 기자   2019-10-24
[문화/공연] 호남이 배출한 천상 춤꾼 이정수
‘춤’은 인류가 생성된 이래 그와 함께 거닐어 온 최초의 예술이라고 한다. 이는 단순히 사람이 몸을 움직이는 행위의 차원을 넘어서 창공을 나는 새의 날갯짓과 바람에 흩날리는 꽃의 움직임에서 평화적 아름다움에 매료되어 감동할 수 있는 것과 같이, 순수한
천서영 기자   2019-10-22
[문화/공연] 상록수처럼 꿋꿋한 마음의 붓대를 잡고, 평생 시를 쓰는 시인이 되어 지족(知足) 합니다
"이백은 술 한 말에 시 백 편을 짓고, 장안의 술집에서 잠을 잔다. 천자가 부르지만 그 배에 타지 않고, 자기는 술에 취한 신선이라 말한다." 이 시는 두보가 이백을 노래한 시로 알려져 있다. 시인 이백을 가리켜 '시선(詩仙)'이라고, 시인 두보를
천서영 기자   2019-09-25
[문화/공연] 전통문화예술에서 대중문화예술로 거듭난 ‘고고장구’
판소리, 사물놀이, 농악, 아리랑의 공통점은 바로 한국 전통문화 예술에 속해있다는 것이다. 한국의 전통문화 예술은 잔잔하고 느리고 서정적이고, 정서적으로 안정된 느낌을 준다. 그러나 사물놀이는 꽹과리, 장구, 북, 징 등 총 4가지 악기가 서로 호흡을
강진성 기자   2019-08-21
[문화/공연] [특별초대석/ 국악인 김영자 장인] “멋들어진 소리에 어깨가 ‘들썩’ 신명난 한판”
예로부터 한국은 ‘소리와 춤’으로 흥을 즐길 줄 아는 민족이다. 우리의 정서를 대변하는 국악은 현대에 이르러 세계 문화 시장에서 새롭게 해석되며 빛을 더해가고 있다. 따라서 우리 고유 문화유산을 구태라고 치부하지 말고 미래를 보고 잘 보전해가는 지혜를
홍기인 기자   2019-07-22
[문화/공연] 대전 지역 문화예술의 산실로서 새로운 역할을 하다
대전의 목원대학교는 1954년 감리교 신학대학으로 개교한 이후 1969년 음악교육과와 1972년 미술교육과 등 다양한 영역의 문화예술 관련 학과를 신설하면서 중부권 문화예술 분야를 선도적으로 이끌어 왔다. 목원대학교는 이에 그치지 않고 급변하는 대한민
신태섭 기자   2019-06-25
[문화/공연] 2019 힐링페어 개최, 한국형 에니어그램을 직접 만나다.
에니어그램이란 ‘에니어(ennea, 9, 아홉)’라는 단어와 ‘그라모스(grammos, 도형·선·점)’라는 단어의 합성어다. 다시 말해, 에니어그램은 그리스어로 ‘아홉개의 점이 있는 그림’이라는 뜻으로 원과 아홉 개의 점, 그리고 그 점들을 잇는 선으
지윤석 기자   2019-04-11
[문화/공연] “웹툰 시장의 선두주자 오영석 작가, 해외 시장에 한국 웹툰의 위상을 알리다”
전세계 어디를 가든 한국하면 떠올리는 첫 번째 수식어는 아마도 “IT강국”일 것이다. 2000년대에 들어오면서 한국의 IT 산업은 젊은 층들을 중심으로 빠르게 성장하였다. 모든 것이 현대화되면서 젊은 층들 사이에서는 김치나 한복 외에도 한국을 대표할
강승연 기자   2019-03-07
[문화/공연] 이백배 대표의 당찬 도전, 3월 20일 제 2회 힐링콘서트 ‘노세노세! 젊어서노세’
대한민국을 신나게 쉰세대를 힐링한다는 특별한 콘서트가 있어 화제다. 본인 스스로 면허증 없는 가수라고 칭하는 이른바 돌팔이 가수 이백배 대표가 그 주인공이다. 이 대표는 금전적인 문제로 앨범을 발표한 적도 없다. 하지만 꿈 하나는 야무지다. 자신의 1
신태섭 기자   2019-02-27
[문화/공연] 장르와 소재의 한계를 부수는 독창적 예술가
서울문화재단의 ‘2018 자치구 지역문화 네트워크‧프로젝트 지원사업’에 선정된 지역문화연극 ‘의적 홍제전’이 지난 11월 24일 오후 홍제동 유진상가 2층 무중력지대에서 펼쳐졌다. 지역문화 발전을 위해 기획된 무료공연 ‘의적 홍제전’은 홍제
이승호 기자   2019-01-07
[문화/공연] 삼육대학교에서 공연예술콘텐츠연계전공 활발하게 진행해
미국의 무용가 이사도라 덩컨으로부터 창시된 현대무용은 발레로 대표되는 전통무용의 질서에 의문을 제기하고 규정된 형식이나 기교를 떠나 보다 자유롭고 실험적인 표현력을 강조하는 예술이다. 하지만 현대무용이라는 장르 자체가 대중성과는 다소 유리되어 있는 예
이승호 기자   2019-01-06
[문화/공연] 31년 역사 대전오페라단의 새바람을 일으킬 전문 음악인
올해로 31년의 역사를 지닌 대전오페라단은 문화의 불모지로 칭해지는 대전 지역에서 문화예술 컨텐츠의 발전을 이뤄온 대표적인 단체다. 우리나라 제1의 도시인 서울과 제2의 도시인 부산 정도를 제외하면 지역을 기반으로 한 예술단의 활동이 지속적으로 이어지
신태섭 기자   2018-12-18
[문화/공연] 최종윤 작가, ‘2018 소상공인기능경진대회’에서 전통주 부문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 수상해
초현서각연구실 원정(元亭) 최종윤 작가가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상을 수상했다. 지난 1일부터 4일까지 일산 킨텍스에서 개최된 ‘2018 KOREA 월드푸드 챔피언십’은 사단법인 한국조리협회와 주식회사 더페어스 주최, 사단법인 한국조리협회 주관으로 진행된
지윤석 기자   2018-11-14
[문화/공연] 제12회 안산 성황굿 춤예술제 성료
지난 달 19일, 우리 민족의 심성과 예술 혼을 표현하는 국내 대표적인 전통 굿판인 '제12회 안산 성황굿 춤 예술제'가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 지역의 전통문화를 알리고 보존하기 위하여 지난 2007년부터 이어온 안산 성황굿 춤 예술제는 가을의 문턱을
지윤석 기자   2018-11-02
[문화/공연] 뮤지컬 <바넘 : 위대한 쇼맨>, 브로드웨이-웨스트엔드를 거쳐 드디어 아시아 초연!
뮤지컬 , 아시아 초연의 막 오르다!국내 최초 ‘수중 촬영’을 통한 뮤지컬 포스터 제작뮤지컬 의 아시아 초연이 지난 8월 7일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개막하여 순항 중이다. 뮤지컬 은 쇼 비즈니스의 창시자이자 서커스를 지상 최대의 엔터테인먼트로 만들어
백종원 기자   2018-09-20
[문화/공연] 불혹의 나이에 얻은 멈추지 않는 열정으로 타악의 길 걸어가
세상을 바꾸는 방법에는 여러 가지가 있다. 그 가운데에서도 사람의 마음을 움직이는 예술 활동을 통해 자신의 에너지를 발산하는 종류의 사람들은 그 안에서 무한한 에너지의 약동을 많은 사람들에게 전하는 방식으로 자신의 열정을 전한다. ‘난타 세상 타악 퍼
신태섭 기자   2018-08-24
[문화/공연] 세계적인 히트 뮤지컬 <시카고> 14번째 시즌 선보여!
CHICAGO – ING, 시카고의 신화는 계속된다화려한 캐스팅으로 역대급 무대를 예고하다뮤지컬 시카고는 1996년부터 현재까지 22년 동안 뮤지컬의 본고장 미국 브로드웨이에서 공연되고 있는, 미국을 대표하는 뮤지컬이다. 우리나라에선 200
백종원 기자   2018-07-27
[문화/공연] 국립국악원·네이버 그라폴리오, 작곡 공모전 개최
[서울=파워코리아데일리] 강민지 기자 = 국립국악원이 온라인 포털사이트 네이버의 온라인 창작 콘텐츠 플랫폼인 그라폴리오와 함께 작곡 공모전을 개최한다.이번 공모전은 국악기를 사용한 대중적인 작품을 발굴해 국악과 대중 사이에 존재하는 간극을 극복하고 우
강민지 기자   2018-07-24
[문화/공연] 문체부-한국관광공사, 코리아둘레길 '남해안길' 명칭 공모
[서울=파워코리아데일리] 강민지 기자 = 문화체육관광부가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21일부터 7월 19일까지 우리나라 국토 외곽을 잇는 초장거리 걷기여행길인 '코리아둘레길'의 남쪽 길(이하 남해안 길)의 명칭을 공모한다.'남해안 길'은 부산 오륙도 해맞이공
강민지 기자   2018-06-21
 1 | 2 | 3 | 4 | 5 | 6 | 7 | 8 | 9 | 10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70-4238-9979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19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