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문화/연예 > 아트/서적
바오로딸 출판사, ‘나를 닮은 너에게’ 출간
김학영 기자  |  catcry77@gmail.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4.10  14:37:2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바오로딸출판사는 21세기 준주성범 ‘나를 닮은 너에게’을 출간했다.

이 책은 15세기의 고전 ‘그리스도를 본받아-준주성범’의 문체를 본떠 그리스도가 제자의 마음에 직접 말씀하시는 형식으로 쓰였다. 성경과 교회의 전통에 깊이 뿌리내리고 있어, 현대 사회를 살아가는 그리스도인들에게 실질적 지침서가 된다.

그리스도인의 삶이란 우리를 위해 당신 자신을 내어주셨고 우리에 대한 사랑을 결코 멈추시지 않으실 예수님을 믿는 믿음의 삶이다. 이 책의 핵심은 ‘믿음’. 이 책은 우리가 하느님과 완전한 관계를 맺는 데 걸림돌이 될 모든 방해물을 떨쳐버리게 해줄 예수님에 대한 위대한 믿음을 강조하고 있다. 지금 세상에서 믿음을 유지하기는 어렵다. 그러나 가장 힘든 순간에도 그리스도께서 끊임없이 쏟아주시는 온유한 사랑에 응답함으로써 우리가 믿을 수 있게 된다는 것을 말한다.

그 사랑에 응답하고 믿기 시작할 때 우리는 그리스도와 특별히 친밀한 관계를 맺게 된다. 저자는 그리스도께서 우리에게 주신 상황에서 그분을 본받고, 일상적인 삶을 거룩하게 만들고, 큰일을 추구하기보다는 우리 삶의 작은 일들 안에서 그리스도께서 우리에게 주시는 큰 은혜를 발견해야 함을 반복해서 이야기한다.

책 속으로
나의 벗이여, 나를 의심하지 마라. 네 고통과 상실감, 네 병과 적들 때문에 속상해 하지 마라. 그러한 것들을, 너를 내게로 인도하는 수단으로 보아라. 현명한 부모는 달리는 아이를, 아이가 넘어질까 두려워 막지 않는다. 아이를 잃어버릴까 두려워 혼자서 밖에 나가 노는 것을 금하지 않는다. 이렇게 부모는 사랑으로 행동한다. 나는 그보다 훨씬 더 완벽한 사랑으로 행동한다. 대립과 번민이 너의 영적 성장을 위한 양식이 아니라면 나는 결코 그러한 것들이 너를 건드리는 것은 물론이고 너에게 접근하는 것조차 허용하지 않을 것이다. 나는 네가 나르기에 너무 무거운 짐은 결코 주지 않는다. 모든 것은 네 힘에 딱 맞는 것이다. (44-45쪽)

너는 종종 두통과 감기에 시달린다. 좌절감에 빠져 괴로워하기도 하고 유혹을 받거나 지치고 슬플 때도 있다. 날씨가 너무 덥거나 춥기도 하고 너무 습하거나 건조할 때도 있다. 일이 너무 힘들고 지루하고, 성과를 얻지 못하고, 걱정스럽고 두려운 일이 생기기도 한다. 이 모든 것은 은총을 받기 위한 수단이며, 그런 의미에서 그것은 ‘성사’다. 그러나 순간의 성사는 단지 삶의 슬픔과 고통과 낙심뿐만이 아니다. 기쁨 또한 은총의 샘이다. 농담에 웃고 영화를 보거나 게임을 하면서 즐거워하고 좋은 음식을 즐기는 것 등은 모두 거룩한 삶의 샘이다. 그러한 것들은 내 손에서 나온 것이니 너의 영원한 행복을 위한 내 현명한 계획의 일부로서 받아들이고 원하여라. 네가 내 선물을 받고 좋아하는 것을 보면 나는 기쁘다. (59쪽)

‘나를 닮은 너에게’는 바오로딸 인터넷서점, 교보문고, 영풍문고, 반디앤루니스, 알라딘, 예스24, 인터파크에서 구입 가능하다.  

김학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