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재테크 > 금융/주식/자산관리
신한은행 아시아 금융벨트 구축, 필리핀 마닐라 지점 개점
이승호 기자  |  tauto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11.06  09:18:42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지난 4일 열린 신한은행 필리핀 마닐라 지점 개점식에서 신한은행 조용병 은행장(왼쪽에서 다섯번째)과 필리핀 중앙은행 아만도 M. 데탕코 주니어(Amando M. Tetanco, Jr) 총재(왼쪽에서 네번째), 필리핀 재무부 세설 V. 퓨리시마 장관(왼쪽에서 여섯번째) 및 주요 내외빈들이 테이프커팅을 하고 있는 모습

신한은행은 지난 4일 아세안의 관문인 필리핀 마닐라의 신(新) 금융중심지 보니파시오 글로벌 시티(Bonifacio Global City)에 신한은행 78번째 해외네트워크인 마닐라 지점을 개점했다고 5일 밝혔다.

필리핀은 아세안 국가 중 한국과 수교를 맺은 첫번째 국가로서 10만명 이상의 교민과 1,500여개의 한국기업이 진출해 있는 전통적 우호관계 지역으로, 이번 개점한 마닐라 지점은 현지에 진출한 한국계 기업 및 교민들은 물론 필리핀 현지 기업과 글로벌 다국적 기업 등을 대상으로 보다 편리하고 다양한 금융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개점 행사에는 신한은행 조용병 은행장과 필리핀 중앙은행 아만도 M. 데탕코 주니어(Amando M. Tetanco, Jr) 총재 및 필리핀 재무부 세설 V. 퓨리시마(Cesar V. Purisima) 장관, 駐필리핀 대한민국 김재신 대사, 한인총연합회 김근한 회장, 한인상공회의소 이호익 회장 등 현지 주요 인사와 교민들이 참석하였으며, 개점행사를 최소화해 절감한 비용으로 장애인들을 위한 교육시설인 베다니 학교에 성금을 기탁해 참석자들로부터 큰 호응을 얻었다.

필리핀 중앙은행 총재는 축사에서 신한은행의 기업이념인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에 깊은 감명을 받았으며, 필리핀 중앙은행의 이념인 ‘소외계층을 위한 금융(BSP FINANCIAL INCLUSION)’과도 일치해 앞으로 신한은행의 필리핀 내에서의 활약이 기대된다고 밝혔으며, 필리핀 재무부장관은 한국 최고의 은행이 필리핀 마닐라 지점을 개점한 만큼 양국간의 발전적인 경제, 교역 및 문화 등의 교류가 가속화되는 계기가 될 것이라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신한은행 조용병 은행장은 축사를 통해 “미래를 함께하는 따뜻한 금융을 통해 필리핀 경제 발전 및 국민경제에 기여하고, 고객의 신뢰도 얻어가겠다”며, “현지에 진출한 국내 기업과 현지 기업들을 적극 지원하고 차별적 서비스를 도입함으로써 필리핀 금융 발전에도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해 나가자”고 당부하였다.

한편, 신한은행은 이번 마닐라 지점을 개점으로 필리핀, 베트남, 싱가폴, 인도네시아, 캄보디아, 미얀마, 인도 등 주요 동남아 금융시장을 잇는 ‘아시아 금융벨트’ 구축을 더욱 공고히 하게 됐으며, 앞으로도 신규 성장 동력 확보 및 장기성장 기회발굴을 위해 성장 잠재력이 높은 지역에 지속적으로 거점을 확보할 예정이다.  

이승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