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경제
하반기 공식활동 이어가는 (사)대한SNS운영자협회
지윤석 기자  |  jsong_ps1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7.10  12:52:5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사단법인 대한SNS운영자협회(KOSOA_회장 백운섭)가 지난 6월 말 개최된 2019 제17회 수입상품전시회 강연에 이어, 이번달 초 서울aT센터에서 개최된 2019 서울 HMR 쿠킹&푸드페어 후원에 연이어 참여하며 하반기 활동의 포문을 열었다. 먼저 지난 6월 27일부터 3일간, 삼성동 코엑스홀에서 개최된 수입상품전시회(주최 한국수입협회/후원 산업통상자원부,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 한국무역협회, 주한각국대사관) CCEE 글로벌 이커머스 포럼(2일차)에서 코소아 백운섭 회장은 대한SNS운영자협회의 전반적인 활동소개와 함께 'SNS가 만든 새로운 커머스'라는 주제로 강연을 펼쳐 높은 호응을 받았다.

   
 

중국의 최대 크로스보더 이커머스 기업인 CIFNEWS와 국내 글로벌셀러 선두기업인 (주)글로벌셀러창업연구소의 주최로 마련된 글로벌 이커머스 포럼의 강연자로 나선 대한SNS운영자협회 백운섭 회장은 그간 SNS유통이라는 키워드의 중요성을 강조하며 코소아가 기술혁신형 기업 탄생에 일조할 수 있도록 국내외적으로 적극적인 행보를 벌여왔다. 백운섭 회장은 "SNS채널을 이용한 단기적이고도 즉각적인 바이럴마케팅의 효과는 점점 커지고 있음이 자명하며, 상품 결제시장에서 PC를 넘어 모바일이 대세를 이룸에 따라 이커머스(Electronic Commerce)시장의 발전과 함께 SNS채널 시장 역시 매우 확대될 것"이라고 밝혔다. 더불어 국내 최대의 해외소비재 박람회이자 알찬 글로벌 B2B 소비재 소싱 박람회인 수입상품전시회의 성장에 주목하여, 보다 해외를 겨냥한 마케팅 전략 및 가이드를 충분히 흡수해 각자의 비즈니스에 자신감있게 적용하고 실천할 것을 당부했다.

연이어 (사)대한SNS운영자협회는 이번 달 3일, 국내 aT센터 1층 A홀에서 개최된 '2019 서울HMR 쿠킹&푸드페어' 개막식에 참여했다. 2019 서울HMR 쿠킹&푸드페어는 '국내 HMR 산업의 세계적 트렌드를 읽고, 관련 기업들의 제조기술 고도화 및 판매효율을 높여, 소비자 편의성 및 건강증진에 기여하며, 간편식 시장의 활성화 및 고품질 HMR시대를 열어나간다'라는 슬로건으로 개최되었으며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사단법인 한국HMR협회가 주최하고 농림축산식품부와 사단법인 대한SNS운영자협회, 한국과수농협연합회가 후원했다.

   
 

백운섭 회장은 "이른바 '소확행’과 ‘워라밸’의 시대가 도래하면서 '식품' 역시 중요한 역할을 담당하고 있다. 2019년 SNS 트렌드는 소비자의 감성을 자극하는 상품이 인기를 끌고 있는 가운데, 올 상반기 뉴트로 스타일의 패키지를 적극적으로 착안하고 적용한 브랜드가 큰 성공을 거두기도 했다. 앞으로도 SNS시장에서는 이러한 독특하고 기발한 형식의 마케팅이 주효할 것으로 보이며 이번 HMR FAIR에서 많은 아이디어를 얻어가시길 바라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끝으로 그는 코소아의 하반기 활동에 대해, 다양한 유통사 및 기관, 포털사이트들과의 우호적인 협력을 이어나가며 장기적으로 해외플랫폼사와의 경쟁에 있어 국내SNS시장만의 문화와 차별성이 무난하게 정착되는데 도움이 될 수 있게끔 활발한 활동을 이어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지윤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70-4238-9979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19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