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상식 주관 > 전북/전남/광주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 ‘2014 아시아 스토리텔링 페스티벌’ 개최
정희원 기자  |  whichone@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9.23  13:01:5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문화체육관광부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이하 추진단)이 주최하고 아시아 스토리텔링위원회가 주관하며 중앙아시아 4개국(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우즈베키스탄) 문화부가 후원하는 ‘2014 아시아 스토리텔링 페스티벌’이 2014년 9월 25일부터 28일까지 광주 김대중컨벤션센터에서 개최된다.

‘2014 아시아 스토리텔링 페스티벌’은 ‘아시아 스토리 워크숍’과 ‘아시아 이야기의 힘’ 기획 전시 및 다양한 부대행사로 진행된다. ‘아시아 스토리 워크숍’에서는 한국을 비롯한 중앙아시아 4개국의 글 작가와 그림 작가가 함께 참여한 가운데, 각 나라의 ‘아시아 이야기 콘텐츠’에 관해 이야기 나누고 작품을 교류한다. 이 워크숍에 앞서 ‘동화·웹툰 콘텐츠 제작협의회’가 9월 23일 파주 아시아출판문화정보센터에서 진행된다. ‘동화·웹툰 콘텐츠 제작협의회’에서는 동화를 비롯한 어린이 책 출판과 웹툰 현황, ‘아시아 이야기’가 콘텐츠로 만들어진 활용 사례 등, 주로 국내 현황과 사례를 소개하는 자리로 기획되었다.

이번 페스티벌의 기획 전시는 광주에이스페어와 연계하여, 부스 전시와 웹툰 작가 초청 강연, 캐리커처 행사 등으로 구성된다. ‘아시아 이야기의 힘’이라는 주제로 개최되는 이 전시는 이미 문화콘텐츠로 활용된 아시아 이야기 사례를 소개하고, 앞으로 대중에게 인기를 얻을 수 있는 ‘아시아 파워 스토리’를 소개하는 자리로 꾸며진다. 그동안 아시아문화전당이 아시아 전역의 이야기 현황을 종합적으로 검토하고, 문화적 중요성과 콘텐츠로 활용성이 높은 ‘아시아 200대 스토리’를 선정하는 과정에서 발견한 유사 특성을 한눈에 볼 수 있도록 시각화하여 이야기 지도(스토리 맵)를 구성했다.

부대 전시로는 올해 아시아 스토리 워크숍에 참여하는 중앙아시아 4개국 작가의 ‘중앙아시아 작가 교류전’과 아시아 관련 도서를 전시하는 ‘아시아 이야기 도서전’, 아시아 이야기를 만화가, 캐릭터 디자이너, 일러스트레이터, 그래픽 디자이너가 새롭게 작품화한 ‘아시아 스토리 픽처전’으로 구성된다. 전시와 더불어 진행하는 작가 강연에는 웹툰 ‘찌질의 역사’를 그린 심윤수 작가가 초청되었다.

‘2014 아시아 창작 스토리 국제 공모전’ 본선심사도 페스티벌 기간 동안 진행된다. ‘아시아 스토리텔링위원회’ 대표들이 참여해 아시아 스토리텔링위원장상 1작품(1,500만 원), 한·중앙아시아 4개국 문화부 장관상 5작품(각 200만 원), 아시아문화중심도시추진단장상 5작품(각 100만 원) 등 11편의 작품(상금 총 3,000만 원)을 선정해 시상할 예정이다. 심사 결과는 10월, 온라인 웹사이트(www.asiastoryroad.com)에서 확인할 수 있다.

참고로 공모전 심사를 맡은 ‘아시아 스토리텔링위원회’는 지난 2009년 추진단에서 창설했으며, 한국과 중앙아시아 5개국(카자흐스탄, 키르기스스탄, 타지키스탄, 우즈베키스탄, 투르크메니스탄) 관계자로 구성되어 아시아 각국의 문화교류 기반과 협력 연결망(네트워크)을 마련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아시아문화전당’의 국제교류 사업의 일환으로, 아시아 이야기를 소재로 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하며 문화상품으로의 발전 가능성을 키우는 데 힘을 모으고 있다.

올해 처음으로 열리는 ‘2014 아시아 스토리텔링 페스티벌’은 ‘아시아 스토리 커뮤니티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진행하는 사업이다. 이 페스티벌은 2015년에 문을 여는 아시아문화전당이 수행하게 될 ‘아시아 각국의 이야기를 소재로 하는 독창적인 콘텐츠 개발’과, ‘독창적 콘텐츠를 기반으로 하는 국가 간 교류’의 내용을 많은 사람에게 알리고, ‘아시아 이야기의 문화콘텐츠로서의 가치를 공유’하고자 기획되었다. 특히 잘 알려지지 않은 아시아만의 설화, 신화와 같은 이야기에 대한 공유와 대중적 관심 확산을 위해 ‘아시아 스토리 백과사전’을 새로 구축, 네이버 지식백과를 통해 서비스한다. 이는 아시아문화중심추진단과 네이버가 공동으로 기획한 지식백과 구축 사업의 일환으로, 아시아에 널리 퍼진 이야기를 발굴, 채록, 스토리텔링화하여 보존하기 위한 콘텐츠 프로젝트이다.

추진단 관계자는 “이번 페스티벌과 지식백과 서비스 개시를 통해 아시아의 옛이야기가 새로운 형태의 문화 콘텐츠로 재창작되어 대중에게 더 많이 알려지는 기회가 마련되길 희망하며, 더불어 아시아 국가 간 문화 교류를 활성화하고, 아시아 문화의 다양성과 우수성을 국내외에 소개하는 데 기여하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정희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