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 > 메디컬
삼양바이오팜, 종양침투촉진 기술도입 계약 체결
경준혁 기자  |  press0322@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6.08  11:37:08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Opus 작용 원리 (사진제공: 삼양홀딩스)

삼양그룹의 의약바이오 계열사 삼양바이오팜은 미국 컴플리먼트사(Compliment Corporation)와 종양침투촉진 기술도입 계약을 체결했다고 4일 밝혔다.

이번에 삼양바이오팜이 도입한 종양 침투촉진 기술은 ‘Opus’라는 바이오 물질이다. Opus는 암세포와 암세포를 단단하게 연결하는 단백질인 Desmoglein-2를 끊어주는 바이오 물질로 워싱턴대학(University of Washington, Seattle 소재) 의대 Andre Lieber 교수가 아데노 바이러스로부터 유래함을 처음으로 발견하여 대장균 발효로 Opus를 생산하는 원천 특허를 가지고 있다. 워싱턴대학에서 2009년 분리(spinout)된 바이오테크 회사인 컴플리먼트사가 전 세계 전용실시권을 가지고 있다.

삼양바이오팜은 이번 계약을 통해 자체 보유한 나노 약물전달기술을 적용한 항암제와 컴플리먼트사의 Opus 바이오 기술을 결합한 제품을 전 세계에서 제조, 판매할 수 있는 독점적 재실시권을 얻게 되었다.

기존 항암제는 암세포 사이의 단단한 결합물질 때문에 암 조직 내부까지 침투하지 못해 암조직의 표면부터 치료해 가기 때문에 치료 시간이 길고 독성이 강한 항암제의 오랜 기간 투여로 다양한 부작용이 발생한다.

삼양바이오팜은 Opus가 암세포 간의 단단한 결합물질을 끊어주면서 항암제를 암 조직으로 유도하여 항암제가 암 조직 내부 깊숙이 침투하여 항암 치료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는 획기적인 기술로 평가하고 있다. 삼양바이오팜은 Opus가 가지는 특성을 자체 보유한 나노 약물전달 항암제와 결합해 종양 침투성을 극대화하는 혁신적 종양 표적 약물전달 항암제 개발을 계획하고 있다.

삼양바이오팜 관계자는 “이번 Opus 물질을 기존 삼양바이오팜이 보유한 약물전달기술 항암제와 접목해 내성암이나 난치성 암을 치료할 수 있는 글로벌 항암 신약 개발에 박차를 가할 것이다”며 “개발된 제품은 치료 효과를 극대화하면서도 부작용을 현저히 줄일 수 있을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삼양바이오팜은 이미 독자적으로 개발하여 상용화에 성공한 생체적합성 고분자 기반의 약물전달기술 PM(Polymeric Micelle)을 적용한 항암제 제넥솔PM주, 나녹셀M주를 시판하고 있으며, 혈중체류성을 높여 저용량의 항암제로도 우수한 약효를 발휘하도록 개발한 새로운 약물전달기술 PNP(Polymeric Nanoparticle)를 적용한 항암제 도세탁셀PNP주를 임상시험 중에 있다.

1) PM(Polymeric Micelle) Technology

(주)삼양바이오팜 의약바이오연구소 고유의 가용화 기술인 polymeric micelle 기술(이하, PM기술)은 난용성 약물에 사용하는 과민반응을 포함한 다양한 독성을 함유한 가용화제를 사용하지 않아 약물의 고용량 투여를 가능하게 하는 차세대 기술이다. (주)삼양바이오팜은 PM 기술을 이용하여 세계 최초로 생분해성 고분자 나노입자를 인체에 적용하여 허가를 취득하였고, 이는 향후 항암제뿐 아니라 다양한 약물에 적용할 수 있는 원천기술이다.


2) PNP(Polymeric Nano-Particle) Technology

(주)삼양바이오팜은 내성암 치료용 항암제 개발의 일환으로 항암제의 부작용을 최소화하고 암 치료 효과를 극대화하기 위한 Polymeric Nano-Particle 기술 (이하, PNP 기술)을 개발하였다. 이 PNP 기술을 이용할 경우, 기존 항암제에 내성을 가지는 내성암의 세포벽을 통과하여 약물을 전달시킬 수 있으므로 암 치료율을 현저히 향상시킬 수 있고, 또한 입자크기가 10~200nm인 고분자 입자를 이용할 경우, 혈관으로 주사할 수 있기 때문에 다양한 약물의 혈중 반감기 및 조직 분포 특성을 조절할 수 있어 치료 효과를 극대화할 수 있다.

경준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