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상식 주관 > 전북/전남/광주
전남도, 유기농쌀 납품 판촉활동 나서
이승호 기자  |  tauton@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5.08.05  09:22:35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전라남도는 이낙연 도지사가 서울시와의 ‘2015 지역상생포럼’에서 상생·협력사업으로 제안한 ‘서울 학교급식에 전남산 친환경 유기농쌀 공급’을 위해 전남 유기농쌀 납품 판촉활동에 본격적으로 나설 계획이라고 4일 밝혔다.

특히 유기농 재배 면적의 가장 많은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유기농쌀의 안정적 판로 확보와 자라나는 학생들의 건강을 위해 전국 최초로 2015년부터 도내 어린이집에서 고등학교까지 모든 학교급식에 유기농쌀을 공급하고 있다.

이러한 전라남도의 유기농쌀 학교급식 공급은 타 시도 지자체로 확산되고 있다. 면역체계가 약한 유아들을 위해 어린이집에 유기농쌀 급식을 추진하는 지자체가 늘고, 서울지역에서도 초등학교와 어린이집을 중심으로 전남에서 생산되는 유기농쌀을 구매하는 학교가 증가하고 있다.

그동안 전라남도는 시군과 농협RPC, 영농조합 등 생산자단체와 합동으로 유기농쌀 학교급식 공급 확대를 위해 지역 맞춤형 활동계획을 수립해 서울·부산의 기존 납품학교와 학생 수가 많은 학교 소재 지자체, 교육청을 집중 방문해 전남 유기농쌀 홍보와 판촉 활동을 전개하는 등 공동 마케팅을 벌여왔다.

앞으로도 전남 유기농쌀 이미지를 높이기 위해 TV, 라디오 등 다양한 매체를 통해 전국적인 홍보를 실시하는 한편 담양 세계대나무박람회(9월), 국제농업박람회(10월), 서울국제식품산업전(11월) 등에 전남 유기농쌀 홍보관을 운영하고, 시식회 개최 등을 개최할 예정이다.

박균조 전라남도 농림축산식품국장은 “전남은 친환경 농산물 생산량이 58.6%를 차지할 정도로 대한민국 친환경 농업을 선도하고 있다”며 “유기농쌀 학교급식 공급 확대는 전남이 도시민에게 안심하고 먹을 수 있는 먹거리를 제공하고, 도시민은 지속 가능한 유기농업을 뒷받침하는 도시와 농촌의 상생 모델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승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