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포토 > 포토뉴스
역사의 암흑기를 이겨낸 ‘미선나무 분화 전시회’ 개최
이기철 기자  |  ho3814@hanmail.net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3.13  11:13:3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 = 충북도청]

[충북/충남=파워코리아데일리] 이기철 기자 = 새로운 생명의 기운이 충만한 봄을 맞이하여 충북을 대표하는 자생식물인 미선나무를 한자리에서 볼 수 있는 전시회가 마련된다.

충청북도산림환경연구소 미동산수목원은 3월 22일부터 3월 31일까지 수목원 내 목재문화체험장 일원에서 ‘미선나무 분화 전시회’를 개최한다. 미선나무를 사랑하는 모임(회장 김관호) 회원들이 직접 가꾸고 키운 100여 점의 미선나무 분화를 선보일 예정이다.

미선나무라는 이름은 열매 모양이 전통 부채의 일종인 “둥근 부채” “미선(尾扇)”을 닮아 붙여졌다. 우리나라 주요 분포지역으로는 충북 괴산군이 대표적인 자생지로 알려졌으며, 세계자연보전연맹(IUCN)의 ‘적색목록(멸종위기종)’으로 등재되어 있다.

특히 미선나무는 지금으로부터 백년 전인 1919년 학계에 처음 보고되어 세계적으로 1속 1종 밖에 없는 우리나라 고유의 특산 희귀식물이다. 민족의 아픔을 간직하고 있는 미선나무 꽃 향기가 100년의 시간을 거슬러 올라가고 있는 현 시점에서 분화전시회를 통해 그 가치를 재조명하는 것은 매우 시의적절한 것으로 평가를 받고 있다.

이번 전시회는 미선나무 분화 전시뿐만 아니라 주말 방문객을 대상으로 1일 200개 한정 ‘미선나무 화분 만들기’, ‘나무목걸이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 프로그램이 진행된다.

또한 ‘야생화 사진전’, ‘세밀화 전시’ 등 풍성한 볼거리와 미선나무 추출물을 소재로 제품화에 성공한 뷰티·헬스 분야 지역 업체의 생산품을 전시하는 코너를 통해 수목원을 찾는 방문객에게 미선나무 향기와 함께 재미와 흥미를 더한 색다른 의미를 선사할 계획이다. 

이기철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70-4238-9979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19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