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스포츠 > 국내스포츠
K리그1 17R 베스트 11 발표.. MVP ‘3골 1도움’ 조재완
강진성 기자  |  wlstjdxp@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9.06.26  11:23:0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제공 = 뉴시스]

[서울=파워코리아데일리] 강진성 기자 = KEB하나원큐 K리그1 2019 17라운드 베스트(BEST) 11과 함께 17라운드 MVP(최우수 선수)가 발표됐다.

17라운드 베스트 11은 4-4-2 포메이션을 기반으로 만들어졌다.

룩(경남FC)-정조국(강원FC)이 베스트 11 공격수에 선정됐고, 완델손(포항 스틸러스)-에델(성남FC)-알리바예프(FC서울)-조재완(강원FC)이 베스트 11 미드필더에 뽑혔다. 홍철(수원 삼성)-임채민(성남FC)-발렌티노스(강원FC)-신광훈(강원FC)이 베스트 11 수비수에 이름을 올렸고, 유상훈(FC서울)이 베스트 골키퍼의 영예를 안았다.

17라운드 MVP에는 지난 23일 춘천 송암스포츠타운에서 펼쳐진 강원FC와 포항 스틸러스의 경기에서 3골 1도움을 폭발한 강원FC의 조재완이 선정됐다.

조재완은 팀이 0-4로 뒤지고 있던 후반 70분 왼쪽 측면에서 페널티박스 안으로 치고 들어간 뒤 강력한 오른발 슈팅으로 만회골을 터트렸고, 팀이 2-4로 추격하던 후반 추가시간 1분에 오른쪽 측면에서 올라온 김현욱의 왼발 크로스를 헤더로 마무리했다.

조재완의 활약은 경기 종료 직전까지 이어졌다. 강원이 3-4로 뒤진 후반 추가시간 3분 제리치가 머리로 떨어트린 볼을 왼발 슈팅으로 연결해 해트트릭을 만들었고, 4-4 동점이던 후반 추가시간 5분 왼쪽 측면에서 정확한 오른발 크로스로 정조국의 역전 헤더골을 어시스트했다.

강원은 조재완의 맹활약에 힘입어 포항에 5-4 대역전승을 거뒀다.

한편 KEB하나원큐 K리그2 2019 16라운드 MVP는 광주FC의 펠리페가 차지했다. 펠리페는 24일 수원종합운동장에서 열린 수원FC와의 경기에서 팀이 1-0으로 앞선 후반 추가시간 5분 중앙에서 수원FC 수비진의 공을 빼앗은 후 폭풍 드리블로 돌파해 깔끔한 왼발 슈팅으로 추가골을 터트렸다.

이 덕분에 광주는 수원FC를 2-0으로 격파하며 리그 16경기 무패 행진을 이어갔다.  

강진성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70-4238-9979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212-23-25879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Copyright © 2019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