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인터뷰 > INTERVIEW
“차별화된 서비스로 새로운 상조 문화 이끌어갈 것”
백정준 기자  |  googies@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23.08.18  11:06:17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사진 = 그길상조]

갑작스레 닥치는 장례에도 당황하지 않고 편안하게 장례를 치를 수 있게 도와주는 후불제 상조 서비스가 인기를 끌고 있다. 이러한 가운데 직접 제작한 유골함과 차별화된 고품격 장례 서비스를 제공하며 새로운 장례문화를 만들어가는 후불제 상조회사 ‘그길상조’(대표 이용인)가 주목받고 있다.


기존 방식 벗어나 차별화된 서비스 제공
경기도 고양시에 위치한 ‘아름다운 그길, 그길상조’는 장례 대행 서비스를 제공하는 상조회사로, 기존에 획일화된 상조 서비스와 달리 차별화된 고품격 장례 서비스를 제공하며 높은 고객 만족도를 보이고 있다.
이용인 그길상조 대표는 “한국 상조회사를 보면 똑같이 획일화된 형식적인 서비스로 차별화가 없다”며, “고인을 위한 최대한 예를 표하면서도 유족분들과 조문객들이 편안하게 장례를 치를 수 있도록 최대한 배려하고 있다”고 밝혔다.
실제 그길상조의 차별화된 장례 서비스가 입소문을 타면서 가수 故 박정운, 故 최성빈 등 연예인 장례 대행을 맡아 더욱 관심을 받고 있다. 당시 장례식에서 그길상조는 고인이 마지막 떠나는 길에 고인의 사진을 넣은 배너를 설치하는 등 유족과 조문객이 고인을 기릴 수 있도록 빈소를 조성해 호평을 받았다.

 

   
▲ [사진 = 그길상조]

자체 ‘종교 유골함’ 제작 및 유족 대상 힐링서비스 제공
그길상조는 장례 진행 시 기독교, 천주교, 불교 등 종교적 특성에 맞게 세팅하고, 유골함도 기독교·천주교·불교·원불교 유골함 등을 자체 제작해 제공하고 있다.
기존 유골함들은 비싼 가격에 비해 결함이 많아 소비자들의 불만이 많은 편이었다면, 그길상조는 자체 제작한 차별화된 품질의 유골함으로 가격은 낮추고 품질은 높였다. 실제 그길상조는 예수 그리스도 3D 형상 유골함을 제작해 특허를 획득했다. 장례 이후 유족들을 위한 케어 서비스도 제공한다. 전문 상담사가 유족과 면담을 통해 위로를 전달하고, 장례 이후에는 그길상조와 업무제휴를 맺은 프라이빗 힐링시설 ‘면역공방’ 정발산점에서 무료 휴식 서비스를 제공한다.
그길상조는 사전 가입이나 월 납입금 없이 장례 상품을 이용한 후 결제하는 ‘후결제 시스템’을 채택하고 있다. 회원으로 가입하면 장례 이용 시 특별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이용인 대표는 상조회사를 선택할 때 꼼꼼한 확인이 필요하다고 강조했다. 그는 “후불제 상조 서비스라고 하더라도 너무 저렴한 가격을 제공하는 업체는 조심할 필요가 있다”며, “나중에 옵션을 추가해 가격이 올라가게 될 수 있다”고 설명했다.
그길상조는 유골을 다른 봉안함으로 옮기는 작업인 ‘이함케어 서비스’를 곧 출시할 예정이다. 이함케어는 봉안함 교체 전 유골을 꺼내 봉안함을 살균하고 미생물 등을 제거해 봉안함에서 발생하는 감염으로부터 유골을 케어하는 서비스다. 이와 관련해 이함케어서비스 소독 기술을 개발해 특허 등록까지 완료한 상태다.
이용인 대표는 “봉안함 내부 진공 상태 지속력 문제로 인해 시간이 지나면 유골이 산패되는 문제가 발생한다”며 “이함케어는 이를 방지할 수 있는 국내 최초 유골 케어 서비스”라고 말했다.

 

   
▲ [사진 = 그길상조]

한국 대표 상조회사로 성장할 것
이용인 그길상조 대표는 향후 5년 안에 한국을 대표하는 상조회사로 성장하겠다는 포부를 밝혔다. 그는 “많은 유족이 고마움을 많이 표현하곤 한다”며, “대한민국의 상조서비스를 바꾸고 새로운 장례문화를 만들어 나가는 데 일조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그는 “기본에 충실할 때 고객들이 감동한다고 생각한다”며, “얄팍한 상술을 내세우는 상조서비스가 아닌 기본을 지키고 충실한 서비스로 정직하게 노력해 5년 후에는 상위권 상조사로 성장하겠다”고 덧붙였다. 

백정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