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라이프 > 여행/레져/생활
2014년 여름 해외여행, 유럽 스페인이 대세‘꽃보다할배’들이 다녀온 여행지 인기
김종호 기자  |  yaon103@naver.com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승인 2014.05.20  09:31:30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 올 여름 스페인 여행의 예약과 판매가 가장 높은 성장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럽 전문여행사 자유나침반(www.compassfree.com)은 성수기를 앞두고, 여행객들의 예약 트렌드를 조사해 본 결과, 올 여름 스페인 여행의 예약과 판매가 가장 높은 성장을 보이고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유럽 여행상품의 예약 시점도 빨라졌다. 작년의 경우 유럽여행상품 예약시점이 출발일 기준 평균 2-3달 전이었던데 반해 올해는 4달 전에도 예약을 하는 사람들이 많아 졌다는 것이 특징이다.

이것은 ‘꽃보다할배’, ‘꽃보다누나’에서 소개된 스페인과 크로아티아 등을 일찌감치 여름 휴가지로 결정하고 원하는 일정에 출발하기 위하여 준비하는 사람들이 많아졌다는 반증으로 풀이 된다.

여행상품은 유럽 세미패키지 상품의 예약률이 유럽자유여행인 유럽 에어텔, 배낭여행 상품의 예약률을 크게 앞질렀다.

강제 쇼핑과 무리한 팁요구, 옵션투어 등 유럽 패키지 여행상품의 불합리적인 부분에 실망을 한 예비여행객뿐만 아니라 최근 종영한 ‘꽃보다할배-스페인편’에서 바르셀로나 자유여행 일정에 가우디 투어를 추가하여 여행을 하는 세미패키지 형태의 여행이 방송에서 소개되었기 때문으로 분석된다.

또한 과거에는 무리를 해서라도 최대한 많은 나라를 동시에 여행하기를 원했지만, 이제는 한 나라를 여행하더라도 제대로 즐겨보자는 트렌드로 바뀐 점도 특징이다.

자유나침반여행사 관계자는 “꽃보다할배(누나)의 연기자들이 세미패키지 형태로 스페인과 크로아티아를 여행하는 모습이 방송에 소개되면서 기존의 유럽 신혼여행, 자유여행, 가족여행객뿐만 아니라 중장년층의 유럽 세미패키지 상품에 대한 수요가 증가하였다”며 “현지 가이드를 추가로 채용하여 가장 안전한 유럽 가족여행 = 유럽 세미패키지라는 공식을 만들 때까지 최선을 다 할 것”이라고 밝혔다.  

김종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가장 많이 본 뉴스
신문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뉴스앤매거진 파워코리아 대표 백종원  |  서울특별시 광진구 중곡동 162-3번지 2층  |  대표전화 : 02-466-5085  |  팩스 : 02-444-0454
대표메일/제휴광고문의 : bridgekorea@naver.com  |  개인정보관리책임자 : 백종원(bridgekorea@naver.com)  |  사업자등록번호 : 591-87-01957
청소년보호책임자 : 백종원
월간 파워코리아의 기사는 회사, 기관, 개인 등으로부터 제공받은 자료 및 인터뷰를 토대로 작성되며,
기사에 소개된 제품이나 서비스 내용을 보증하지는 않습니다.
Copyright © 2024 월간파워코리아. All rights reserved.